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농협경제지주, 강원도 양구 폭설 피해복구 지원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영농자재본부가 양구군농협(조합장 권덕희) 임직원과 함께 폭설피해를 입은 강원도 양구군 해안면을 찾아 피해복구를 위한 작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강원도 양구는 지난 1일 폭설로 인해 약 25ha, 22억원에 달하는 피해를 입었으며, 그 피해는 당일 적설량 41.5cm를 기록한 양구군 해안면 지역에 집중됐다.

이에 영농자재본부는 양구군농협 임직원과 함께 폭설로 인해 붕괴된 하우스 시설을 철거하고 주변 환경을 정비하는 등 피해복구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피해복구를 함께한 농협경제지주 최선식 영농자재본부장은“코로나19로 일손이 부족한 농촌에 폭설피해 겹쳐 고충을 겪는 농업인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농업인분들께 힘을 보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임영민 기자>

Comments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