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농협 축산경제, 강원 양양군 가축전염병 방역실태 점검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는 20일 강원 양양군 속초양양축협 가축방역 상황실을 찾아 관내 아프리카돼지열병(African Swine Fever, 이하 ASF)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vian Influenza, 이하 AI) 방역실태를 점검하고 방역복, 장화 등의 방역용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 경기 포천에서 발생한 ASF는 올해 들어 벌써 4건이 발생하였으며, 야생멧돼지는 경기·강원을 넘어 충북·경북 북부에서도 지속해서 감염 개체가 확인되는 등 ASF 확산방지를 위한 노력이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 또한 고병원성 AI는 최근 산란계 농장뿐 아니라 야생조류에서도 검출되고 있어 철저한 방역관리가 필요한 상황이다.

농협은 가축전염병(ASF, 고병원성 AI 등) 확산방지를 위해 양양관내 소규모 축산농가·전통시장·밀집사육단지 등 방역 취약지역에 공동방제단 및 민간소독차량을 동원해 매일 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강원지역 축협 비축기지에 생석회, 소독약, 방역복 등을 초동대응에 즉시 투입 가능하도록 보관 중에 있다.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 “농협은 정부·지자체와 협력해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농장 간 수평전파 차단을 위해 농장 내·외부, 도로, 하천, 차량 등에 철저한 소독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최안순 기자>

Comments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