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도심 속 마스크 낀 허수아비 등장


농협중앙회 농업박물관은 곡식이 무르익어가는 절기인 백로(白露)를 맞아 땀 흘려 지은 농사를 잘 지켜달라는 염원을 담은 허수아비를 서울시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체험장에 설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설치된 허수아비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세태를 반영해 마스크와 방역복을 착용하고 있는가 하면,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허수아비들 사이에도 간격을 두고 서 있는 것이 특징이다.

농업박물관은 이번 행사로 잊혀져가는 농경사회의 풍속을 통해 함께 사는 공동체 정신을 함양하고, 협동정신과 농업인의 땀의 가치를 배우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기획 취지를 표명했다. <임영민 기자>


Comments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