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어린물고기는 사지도, 먹지도 마세요!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어린물고기 보호와 윤리적인 수산물 소비문화 확산을 위한 ‘치어럽 캠페인’의 대상을 소비자까지 확대해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연근해 어업생산량은 1996년 162만 톤을 상회했으나, 최근에는 무분별한 남획 등으로 인해 100만 톤 이하로 떨어지고 있는 추세다.

이에, 해양수산부는 ‘수산자원관리 기반의 어업구조 정착’이라는 목표 아래 2030 수산혁신 등 다양한 정책들을 추진하고 있다.

자원 회복의 속도를 높이기 위해서는 국민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지난해 10월부터 민관이 함께하는 ‘치어럽 캠페인’을 진행해 오고 있다.

어린 물고기를 보호하자는 취지의 치어럽 캠페인은 그간 어업인, 낚시인을 대상으로 한 어린물고기 보호 영상 홍보와, 일반인들에게 수산자원 보호 팔찌(치어럽 밴드)를 배포한 뒤 관련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이벤트를 진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는데 올해는 수산물 소비자에 집중하여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다.

올해 ‘대한민국 찐 수산대전’ 참여기업이자 신선식품 온라인 배송기업인 SSG닷컴과 협업해 수산자원 보호 팔찌인 ‘치어럽 밴드’ 7,000개를 제작, 수산물 소비자에게 배포할 계획이다. <선돈희 기자>

Yorumlar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