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외국인 김치 담그기 체험 진행

(한국농림신문) 김 별 기자 = 서울특별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문영표)는 10월 27일 외국인 김치 담그기 체험 프로그램 ‘Special Experience & Kimchi in Seoul’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외국인 관광객 유치와 가락시장·가락몰 관광 명소화를 목표로 주최한 이날 행사에는 미국, 일본, 독일 등 14개국 22명의 외국인이 참가했다.

김치 담그기 체험은 전통식품명인 58호 이하연 명인이 맡아 진행하였다. 참가자들은 이날 한국의 대표 전통 음식인 김치와 김치전을 직접 만들어 먹고 교류하는 시간을 가지며 한국 식문화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체험에 참여한 외국인들은 “명인에게 직접 김치 담그는 법을 배울 수 있어 정말 좋았다.”, “한국 전통 문화를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였고 정말 재밌었다.”, “친구들에게도 이 체험을 소개하고 다시 한 번 같이 참여하고 싶다.”고 각각 소감을 전했다.

공사는 김치 담그기 체험과 함께 가락시장의 특성을 살린 경매 투어를 진행하여 외국인들이 가락시장 채소 경매 현장을 직접 체험하고 배워보는 기회를 제공했다.

이날 외국인들은 경매 현장에서 쌈채류 경매를 체험하며 가락시장에서 거래되는 거래량과 거래금액에 대해 놀라워했고, 쌈채류 종류가 15종 정도로 많다는 것에 또 한 번 놀라움을 표현했다.

일반 관광지에서는 체험할 수 없는 서울 사람들의 생활 경제를 엿볼 수 있는 이색적인 체험 기회에 아주 만족해하는 분위기였다.

문영표 사장은 “김치는 한국의 식문화와 역사를 담고 있는 특별한 음식”이라고 소개하며 “김치를 만드는 과정 속에서 한국과 한국의 식문화를 더 깊이 이해하는 특별한 경험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Copyright / 한국농림신문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