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지하철역에 농작물 재배하는 실내농장 들어선다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광주광역시도시철도공사(사장 윤진보)와 지하철역 내 실내농장(수직형스마트팜) 시범 구축을 위해 광주광역시 도시철도공사본부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미래농업의 혁신모델 육성을 목표로 경제성 있는 실내농장 시범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농촌진흥청의 ‘수직형 스마트팜 모델 시범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농촌진흥청은 협약을 통해 실내농장 구축과 운영을 위한 사업 수행 경영체 선발, 사업비 및 기술 등을 지원한다.

광주광역시도시철도공사는 실내농장 설치를 위한 유휴 공간 제공과 실내농장에서 생산된 농산물 홍보 등을 진행한다.

이번 협약으로 광주광역시 지하철 ‘금남로4가역’에 오는 10월부터 1,089㎡(약 330평) 규모의 실내농장이 들어설 예정이다.

실내농장에는 발광다이오드(LED), 사물인터넷(IoT) 등을 활용한 전문재배시설과 농산물 가공‧포장 등 수확 후 처리 시설이 마련된다.

또한, 재배된 농산물을 조리‧가공, 전시‧판매할 수 있는 공간과 소비자들이 참여하는 수확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이천일 국장은 “이상기후, 농산물 안전성 등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커지면서 관행농장 대신 실내농장이 주목받고 있는 만큼 도시민에게 실내농장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농업의 외연 확장에도 기여할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광주광역시도시철도공사 윤진보 사장은 “이번협약을 통해 지하철 이용객들이 최신 농업기술을 가까이에서 보고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시민을 위한 치유 명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최안순 기자>

Comments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