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버스·기차를 타고 떠나는 농촌여행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어촌공사는 무더위가 찾아오기 전인 6월,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줄 ‘버스·기차를 타고 농촌으로 떠나는 테마별 여행코스’를 선정 발표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2016년부터 매월 계절·테마에 적합한 농촌여행코스를 선정, 발표해 오고 있음 2017년 6월에 추천하는 여행코스는 버스, 기차 등 대중교통을 타고 이동한 후, 도보 또는 자전거 트레킹을 하면서 농촌체험, 전통 가옥 숙박 등 농촌을 즐길 수 있는 코스로 구성돼 있다. 자동차를 이용하지 않아도 농촌체험마을, 농촌테마공원, 지역장터 등 농촌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구성해 여행객들에게 매력적이고 새로운 경험을 줄 수 있는 농촌여행코스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코스는 각 코스별로 테마가 있어 여행객들이 원하는 테마를 선택하여 여행을 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경기도는 농경문화 여행코스로 농업, 농촌 생활 문화 테마형 체험단지인 용인농촌테마파크와 송아지 관찰, 송아지 우유주기, 트랙터 타기, 아이스크림, 치즈 만들기 등 다양한 낙농체험을 할 수 있는 농도원목장을 연계한 4곳의 명소가 꼽혔다. 강원도는 기업, 협회, 기관 등이 기업연수워크숍 등을 하기에 좋은 농촌체험 휴양마을 토고미마을과 화천5일장 등 4곳의 명소가 선정됐다. 충청남도는 역사문화코스로 전통문화와 역사체험을 위한 중요민속문화재로 지정돼 있는 외암마을에서 한지부채 만들기, 고추장·순두부·엿 만들기 등 다양한 전통 체험과 전통가옥에서 숙박할 수 있으며 이와 연계하여 무료 족욕탕을 이용할 수 있는 온양온천시장을 비롯한 4곳의 명소가 있다. 선정코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대한민국 농촌관광 포털“농촌여행의 모든것”(웰촌, www.welch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농식품부는 농촌 관광에 관심이 있는 도시민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계절별 월별로 여행테마를 선정하고 우수 농촌관광자원과 주변의 다양한 관광자원(볼거리, 먹거리, 즐길 거리)을 포함한 농촌여행코스를 지속적으로 개발 제공할 계획이다. <주용수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