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6월 1일~4일 도시농업박람회 열려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6월 1일부터 4일까지 경기도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에서 열리는 제6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에서 '생활원예중앙경진대회'를 개최하고 '토종약초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생활원예중앙경진대회는 박람회 하루 전인 5월 31일 오후 3시에 열리며, 실내 공간에서 활용할 수 있는 아이디어 정원과 접시정원을 만드는 과정을 볼 수 있다. 이번 경진대회 참가자들은 전국 도 농업기술원과 시·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추천을 받은 개인으로 총 33명이다. 대회당일 심사를 거쳐 분야별로 각각 최우수상 1명, 우수상 4명을 선정하며 6월 1일 박람회 개막식에서 시상한다. 대회 수상작과 출품작은 박람회 기간 동안 전시한다. 아이디어 정원은 행사장 내 상상터에서, 접시정원은 기획전시관인 비발디 아트하우스에서 볼 수 있다. 토종약초관에는 '들풀에서 약초까지'라는 주제로 감초 등 약초자원 실물화분 32점, 작약 등 약용식물 세밀화 20점, 인삼 등 기능성 약초 제품류 등을 전시한다. 또한 주로 한약재로 인식된 약용작물을 차(茶)로 마실 수 있도록 시음회를 열어 약초와 친숙해지는 자리도 마련한다. 관람객들은 가정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커피메이커로 내린 약초 차와 약초 밀크티 등을 맛보며 하고 연령대별 기호도 평가에 참여할 수 있다. 한편, 6월 1일에는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과 경기도 시흥시가 '생활 속 약용작물 소비 확대를 위한 연구협약식'을 갖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약용식물로 도시농업 모델과 티테라피(Tea Therapy)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약초자원 선발과 가공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김봉환 기술보급과장은 "이번 약초전시회를 통해 도시민들에게 약용식물에 대한 친밀감과 긍정적 이미지를 높이고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최안순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