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국가식품클러스터 “창업 도전 체험의 장”

농림축산식품부는 전북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에 식품기업 창업에 도전하고자 하는 대학생청년 등이 창업과 관련된 준비과정을 미리 체험할 수 있는 “푸드폴리스 창업지원 Lab”을 마련해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국가식품클러스터 식품벤처센터 내 공간에서 제품기획부터 시제품 생산테스트판매에 이르는 일련의 창업과정을 직접 실습·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설계돼 있으며 22일부터 지원대상자 모집에 들어갔다. 지원대상자로 선정된 대학생청년 등은 오픈키친회의실 등 개발공간과 창업 교육프로그램 등을 무상으로 지원받으며 지원센터의 RD시설(식품기능성평가센터, 식품품질안전센터, 식품패키징센터)의 활용과 식품관련 전문가의 멘토링 및 제품화를 위한 품질 인허가안전성 검사, 로컬직매장 알선 등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국가식품클러스터 지원센터가 주관기관이 돼 3개월 과정으로 운영되며 과정 종료 시 평가를 통해 1개월 추가 연장이 가능하고 해당 과정을 모두 이수하면 수료증도 발급된다. 대학생 및 일반청년 등 만 39세 미만의 식품기업 창업을 준비 중인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든 지원대상자가 될 수 있다. 2017년에는 시범적으로 일반 모집과 더불어 전북대, 원광대 등 창업보육기능을 갖고 있는 인근대학과 협업을 통해 지원대상자를 추천받을 예정이며,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심의회를 통해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성공적인 식품기업 창업을 꿈꾸는 예비 창업자 발굴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식품분야의 선순환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을 국가식품클러스터 차원에서 지속적으로 발굴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용수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