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한국해양진흥공사’ 내년 6월까지 설립 추진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24일 열린 ‘제4차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관계부처 합동으로 마련한 ‘한국해양진흥공사 설립방안’을 발표했다. 이 공사는 법정자본금 5조원 규모의 해운산업 전담지원기관으로 해양수산부는 올해 연말까지 근거 법률인 「한국해양진흥공사법」 제정을 완료하고 내년 6월 쯤 정식 출범시킬 계획이다. 해운산업은 우리나라 수출입 물동량의 99% 이상을 담당하는 국가기간산업으로, 유사시에는 전략물자 운송을 담당하는 안보의 한 축이다. 그러나, 2008년 이후 지속되고 있는 해운업 장기불황으로 인해 그 위상이 크게 위축됐으며 특히 최근 한진해운 사태 등으로 컨테이너 선복량이 작년 동월 대비 절반 이하로 감소하는 등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정부는 지난 7월 발표한 ‘국정운영 5개년 계획’ 상 100대 국정과제에 ‘해운 조선 상생을 통한 해운강국 건설’을 포함시켰으며, 공사 설립 등을 통한 해운업 재건을 주요 내용으로 삼았다. 이후 해양수산부는 기획재정부, 금융위원회 등 관련부처와 협의체를 구성해 공사 설립방안을 긴밀히 논의해 왔으며, 구체적인 설립방안을 확정해 24일 회의에서 발표하게 됐다. <임영민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