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농관원, 햅쌀 출하기 양곡 부정유통 32개소 적발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조재호)은 햅쌀 출하시기에 맞춰 양곡 부정유통 차단을 위한 특별단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10월 10일부터 11월 30일까지 전국의 양곡가공업체·판매업소 및 저가미 취급업체 등 부정유통 개연성이 있는 취약업소 7717개소를 대상으로 조사인력 3097명을 투입해 1351회에 걸쳐서 특별단속을 벌였다. 이번 단속결과 양곡표시 위반 등으로 32개 업소를 적발했으며 양곡표시사항과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9개소는 형사입건하고 미표시 23개소는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위반내역을 보면, 신·구곡 혼합 2개소, 양곡 거짓표시 4개소(품종, 도정연월일), 양곡 미표시 10개소(품목, 품종, 생산연도, 도정연월일, 생산자), 원산지 거짓표시 3개소, 원산지 미표시 13개소 등이다. 농관원 조재호 원장은 “정부의 쌀 수급안정 대책으로 올해 쌀값이 반등하고 있는 시점에 저가미 등 양곡 표시나 원산지 표시가 의심되는 제품을 중심으로 추가로 집중 단속해 시장교란을 사전에 차단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임영민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