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NH농협무역, 월동무 1천 톤 수출 달성

농협(회장 김병원)은 30일 월동무 1000톤 수출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해 11월 제주산 월동무 20톤을 미국으로 첫 수출한 이후 70일 만에 이룬 성과다. 지난 해, 무 재배면적(4874ha)과 생산량(35만톤)이 전년대비 20% 이상 증가해 시장가격이 하락하는 상황이었다. 이에 따라, NH농협무역은 미국시장 뿐만 아니라 유럽(40톤), 캐나다(20톤), 일본(13톤) 등 수출시장을 넓힌 결과 지난 해 12월까지 500톤을 수출했다. NH농협무역 김진국 대표이사는“계약재배를 통해 품질이 우수한 무를 확보하고 신시장 개척을 통한 제주 월동무의 우수성을 알려 수출목표를 2000톤으로 높혀 잡을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농산물 수출을 적극 추진해 가격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