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원산지 표시방법? 스마트앱으로 고민 끝!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조재호)은 올바른 원산지 표시 정착을 위해 원산지 표시방법을 자동으로 안내해 주는 「원산지 표시 안내 앱」을 개발해 누구나 활용할 수 있도록 보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앱은 음식점, 식품제조업자 등 신규사업자가 원산지 표시에 어려움을 겪음에 따라 누구나 원산지 표시방법에 대한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사용자가 농산물·가공품·음식점 중에서 해당 분류를 선택한 후 제품(메뉴)명, 원료명·함량 및 원산지 등의 정보를 순차적으로 입력하면 입력된 정보를 바탕으로 올바른 원산지 표시방법을 자동으로 보여준다.

또한 업종별로 원산지 표시 대상품목, 표시기준·방법, 위반 시 처분 및 벌칙규정 등 원산지 표시제도 전반에 대한 상세한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이번에 보급하는 원산지 표시 안내 앱을 이용하려면 스마트폰에서 농식품안심이 앱」 다운받아 설치하면 누구든지 접속이 가능하다.

농식품안심이 앱은 스마트폰의 구글 “Play 스토어”에서 “농식품안심이” 또는 “원산지”로 검색할 수 있으며 이미 설치돼 있는 경우에는 업데이트만 하면 바로 이용할 수 있다.

조재호 원장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앱 기능을 계속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라며 “올바른 원산지 표시를 위해 앱을 많이 활용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최안순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