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2019 축산환경개선 Start !


농협(회장 김병원) 축산경제는 축산인 스스로 노력하는 축산환경개선 분위기 조성을 위해 21일 충청남도 당진지역 축산농장에서 축산탈바꿈(축산냄새 탈취하고, 축산환경 바꾸고, 청정축산 꿈 이루자) 캠페인을 도내 축협관계자 및 주민들과 함께 전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축산환경개선을 위한 범 농협 차원의 캠페인 시작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으며, 축산농가 스스로 농장 주변에 축산냄새 방취림(잣나무, 편백나무)을 조성하고, 축사벽면에 예쁜 그림을 그리는 등 아름다운 농촌 이미지 제고와 자연친화적 축산업 구현을 위해 실시됐다. 특히 지난 2017년부터 전개한“깨끗한 축산농장, 나무울타리 조성”사업은 축산냄새 방취 효과가 높아 참여 농가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어 올해 연말까지 2만6000그루를 공급 완료하고, 내년에는 5만 그루를 추가로 공급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 최고의 축산악취 전문인력을 보유한 한국환경공단과의 냄새저감 기술컨설팅 업무협약도 체결되었는데, 양 기관은 MOU 체결을 계기로 전문적인 기술컨설팅 제공과 대안 마련, 농가 맞춤형 냄새저감시설 설치 확대에 조직의 역량을 집중하기로 뜻을 같이 했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한국환경공단과의 협약 등을 통해 축산농가의 인식 제고와 냄새저감의 실천적 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농협이 적극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안순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