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이만희 국회의원, 21대 총선출마 선언!


자유한국당 이만희 의원(경북 영천시·청도군)은 30일 영천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어 “영천ㆍ청도의 발전을 견인하고 문재인 정권의 폭주를 멈춰 대한민국을 바로 잡겠다”며 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를 선언했다고 밝혔다.

이만희 의원은 이번 총선을 영천과 청도의 중단 없는 발전을 실현시키는 동시에 문재인 정권의 폭주를 막아 민생을 살리고 대한민국을 지켜야하는 역사적 중요성을 지닌 총선이라고 규정했다.

전날인 29일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이만희 의원은 영천시민과 청도군민 덕분에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에 임명되고 충실한 상임위 활동을 인정받는 것은 물론, 영천의 숙원사업인 영천 경마공원과 하이테크파크 지구 사업에서 중요한 결실을 이끌어 낸 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며, 지난 4년의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 발전과 현 정권의 폭주를 막는 소명을 누구보다 성공적으로 완수할 자신이 있다고 피력했다.

이만희 의원은 “현 정권의 무능과 폭주가 도를 넘고 있어 전례 없는 걱정과 우려가 쏟아지고 있다.”고 지적하며, “소득주도성장 등 잘못된 정책을 고집하는 현 정권으로 인해 민생 경제는 빠르게 무너지고 있으며, 권력의 힘으로 법과 정의도 무시하는 상상할 수 없는 일이 벌어지기에 이르렀다.”면서 이를 바로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이만희 의원은 영천은 도농복합도시로서의 이점을 최대한 살려 농업, 첨단산업, 관광의‘삼위일체’조화를 통해 영천의 미래를 책임질 신성장동력을 갖추겠다는 비전을 제시하며, 이를 위해 영천 경마공원과 하이테크파크 지구 등 20대 국회에서 본격화한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겠다고 역설했다.

또한 ▲ 대구지하철 1호선 영천 연장 ▲ 금호~하양간 국도 4호선, 6차로 확장사업 계획 반영 ▲ 고경 남사재 터널과 금호~대창간 확포장 사업의 조속한 추진 ▲ 로봇 및 자동차 부품 소재 클러스트 육성 ▲ 마늘 특구 지정 ▲ 청년 및 신혼부부 행복주택 조성 ▲ 노인복지회관 건립 ▲ 유아숲 체험원 추가 조성과 초,중,고등학교의 교육환경 개선 사업 등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주용수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