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농협 임직원, 휴일 잊고 수해 농가 지원 나서


농협(회장 이성희) 임직원들이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농협중앙회 이규삼 감사위원장은 임시공휴일인 17일 집중호우로 인한 농업현장의 피해상황을 살피기 위해 충북 충주시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충북원예농협을 방문해 조길형 충주시장, 박철선 조합장 및 염기동 농협 충북지역본부장 등과 함께 농가 피해현황을 점검한 이규삼 위원장은 이어 충주시 산척면에 위치한 피해농가에 직접 찾아 현장상황을 확인했다.

같은 날 권준학 기획조정본부장을 비롯한 인사총무부 직원 30여명과 여영현 본부장 등 농업농촌지원본부 임직원 20여명은 경기 파주 적성면 관내 농축협 임직원들과 함께 시설하우스 농가 및 인삼 농가에서 각각 복구 작업을 도우며 온종일 굵은 땀방울을 흘렸다.

이규삼 감사위원장은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농업인들에게 막대한 피해가 발생하여 가슴이 매우 아프다”며 “수해현장 복구에 최선을 다해 피해 농업인들이 조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임영민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