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aT, 출하자-중도매인 비대면 거래 모바일시스템 구축


화훼유통 종사자들이 비대면 사전거래로 꽃을 유통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이 열렸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 화훼사업센터는 출하자와 중도매인이 판매하고 구매할 꽃의 정보를 직접 등록하고 거래할 수 있는 화훼류 온라인 매매시스템을 구축해 본격 운영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 거래시스템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안전하고 빠른 비대면 거래 기반을 구축하는 한편, 특정 요일과 장소에서 이뤄지는 현장 경매의 시․공간적 한계를 극복한 상시 출하로 화훼 수요처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존에 농가가 안정적인 가격으로 꽃을 출하하고, 중도매인은 사전에 원하는 품목을 확보할 수 있도록 장려해 온 정가·수의매매는 유선을 통한 거래방식으로 한계가 있었으나, 앞으로는 모바일로 간단하게 참여할 수 있어 농가 및 중도매인의 사전거래 참여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더불어 양재꽃시장 대표 홈페이지도 PC, 모바일 등 사용자 기기에 따라 최적화된 화면을 보여주는 반응형 웹으로 새롭게 오픈했다.

소비자는 시각화된 점포소개 콘텐츠를 통해 원하는 상품을 취급하는 점포를 쉽게 찾을 수 있고, 모바일에서 클릭 한 번으로 전화주문까지 손쉽게 할 수 있다.

aT 오정규 유통이사는 “새롭게 구축된 온라인매매 시스템이 모바일과 비대면이라는 우리 사회의 새로운 거래 트렌드를 담아 침체 된 화훼산업에 새로운 활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화훼류 온라인 매매시스템은 양재동 화훼공판장 대표 홈페이지(flower.at.or.kr/yfmc)를 통해 접속할 수 있다. <이사라 기자>

Comments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