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천뉴스
  • kagronews

'포레스트 1번가' 국민의 의견을 들려주세요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대국민 소통 강화를 위해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서울 양재 시민의숲에서 '포레스트 1번가'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시민의 숲에서는 교육·휴양·문화 등 산림의 다양한 요소를 활용한 체험행사인 '휴(休)문화 한마당·숲교육어울림'이 열린다.

포레스트 1번가는 이번 첫 운영에서 국민생활과 밀접한 산림휴양문화와 교육정책을 홍보하고 산림복지정책 수립을 위한 국민의 다양한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부스에서는 여론 수렴 차원에서 포스트잇으로 국민의견을 접수하고 정식으로 정책을 제안하는 국민제안서도 받는다.

의견을 제시한 선착순 참여자 100여 명에게는 체험행사 부스 이용 쿠폰이 증정된다.

부스 운영 기간 동안 '이지가든', '플랜터가든' 등 정원정책을 홍보하기 위한 모델도 전시된다.

강혜영 혁신행정담당관은 "다양한 국민의견을 수렴하여 정책적 지지 기반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포레스트 1번가를 통해 수렴된 의견은 내부검토 과정을 거쳐 실제 정책과정에 반영하고 국민이 공감하는 정부혁신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선돈희 기자>

최근뉴스
Search By Tags
bottom of page